TNeF 

- Transcultural Network Featival 

 

 The Trans-cultural Network Festival was held for the first time in Korea in 2014 to spread cultural diversity in Korean society where relevant activities had not been established yet.

 

 In the 2nd Trans-cultural Network Festival, we would like to conduct academic programs and exhibitions to introduce international culture Issue activities and studies as part of the network program with overseas trans-cultural artists and resolve challenges that Korean art currently faces through the cases of overseas countries embracing diversity earlier than us. Also, we are planning to hold a cross-cultural workshop with performing artists from three countries, Nepal, Hong Kong, and Mongolia. The artists invited to the festival will have workshops with migrants’ communities in Korea and minority groups, and create a new performance together to have its premier during the festival.

 

○ Theme of the festival2015: New Networking

 

○ Performance

- Performance related to the transcultural theme: Planning to cast two groups among the groups of Nepal, Hong Kong, and Mongolia

- Premiere performance created through pre-workshops that artists from three participating countries (Mongolia/Nepal/Hong Kong) join together with local minority groups

 

○ Network Forum

- We are planning to hold a network forum between migrant artists working in Korea

 

○ Citizens’ programs

- Pre-workshop that artists from three countries (Mongolia/Nepal/Hong Kong) work together with local minority groups

- Running the program where living artists such as migrants, citizens, and workers can join 

- Selecting five teams/individuals who pay for using the multicultural theater Salad Boom in the first half term and inducing them to participate in the festival

 

○ Exhibition

- Photos, video clips, and text materials which show domestic and overseas trans-cultural activities are exhibited and in 2015, especially overseas trans-cultural materials, performances, magazine, and festivals are intensively introduced.

 

○ Detailed programs

1) Introducing overseas organizations who have been doing well in terms of cultural diversity: The program includes an academic session that participants can compare cultural diversity of both countries and an exhibition to show activities of organizations. (Possible to discuss with the concerned organizations later) 

2) Cross workshop among migrant artists from Nepal, Singapore, and Mongolia and their jointly creating performance

 

뜨네프 축제 소개

 

  뜨네프 축제는 아직 문화다양성 방면의 활동이 정착되지 못한 한국 사회에 진정한 문화다양성의 바람을 일으키고자 2014년 처음 시작된 새로운 축제다.

 

  제2회 뜨네프 축제는 해외 문화횡단주의 예술가와의 네트워크 프로그램으로 우선 독일의 국제이중언어예술축제를 소개하는 학술프로그램/ 자료전시회 를 진행하여 우리보다 앞서 다양성을 받아들인 유럽의 예술사를 통해 현재 한국의 예술적 과제를 풀어보고자 한다. 또한 네팔, 홍콩, 몽골 3개국 공연예술가들과의 크로스 워크숍을 기획하고 있다. 축제에 초청된 3개국 예술가들이 사전에 이주민 커뮤니티, 소수자 그룹과 함께 워크숍을 진행하여 새로운 작품을 공동창작하며 축제를 통해 초연을 올릴 예정이다.

 

○ 축제 주제: 뉴 네트워킹 (New Networking)

 

○ 네트워크 공연

- 문화횡단주의 주제와 관련된 공연: 네팔, 홍콩, 몽골 중 두 개 그룹 섭외 예정

- 축제 참여 3개국(몽골/네팔/홍콩) 예술가들이 국내 소수자 그룹과 함께하는 사전 워크숍 결과물 초연무대

 

○ 네트워크 포럼

- 독일 베를린 문화횡단주의 극장 ‘발하우스 나우닌 스트라쎄 (Ballhaus Naunynstraße) ’와 다중언어연극제인 베를린 다이얼로그 연극제 (Diyalog-TheaterfestBerlin)'의 책임자와 국내에서 활동하고 있는 이주민예술가와의 네트워크 포럼을 기획하고 있다.

 

○ 시민참여 프로그램

- 3개국(몽골/네팔/홍콩) 예술가들이 국내 소수자 그룹과 함께하는 사전 워크숍

- 이주민/ 시민/ 직장인 등 생활예술가들이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 운영

- 다문화극장 샐러드붐의 기획대관 단체/ 개인 5팀을 상반기에 선정하여 하반기 축제에 참여하도록 유도.

 

○ 전시회

- 국내외 문화횡단주의 문화예술활동을 보여줄 수 있는 기록 사진, 영상, 텍스트 자료들을 한 자리에 모아 전시하고자 하는 프로그램으로 2015년에는 유럽의 문화횡단주의 문화예술자료/공연축제를 집중적으로 소개한다.

 

○ 축제 세부 프로그램

1) 해외 우수 문화다양성 관련 기관 소개 : 이번 해에는 독일의 사례를 소개하고자 한다. 소개프로그램은 양 국의 문화다양성을 비교할 수 있는 학술프로그램과 기관의 활동을 보여줄 수 있는 자료전시회로 구성될 예정이다. (추후 해당 기관과 협의 가능)

2) 네팔, 싱가포르, 몽골 출신 이주민 예술가들의 크로스 워크숍 및 공동창작 공연 

 

 

© 1995 ~ 2019 by Kyongju Park. www.kyongjupark.com            

  • Facebook Clean
  • Vimeo Social Icon